진료시간안내

  • 평일 09:00 ~ 22:00
  • 토요일 09:00 ~ 19:00
  • 일요일 10:00 ~ 19:00
  • 공휴일 10:00 ~ 19:00
  • 점심시간 13:00 ~ 14:00

설소대수술

홈으로_수술클리닉_설소대수술

Tel.친절하게 안내해 드립니다

0 2 - 5 4 5 - 7 7 9 9

설소대 수술


설소대(혀밑띠)는 혀 아래쪽과 구강의 바닥을 연결하는 가늘고 길쭉한 끈으로 혀와 구강을 연결해 잡아주는 역할을 하는 섬유조직(인대)입니다.

설소대 자체가 짧거나 유착되어 있는 등 구조적인 문제 때문에 흔히 말하는 ‘혀 짧은 소리’를 낼 수 있습니다. 이것을 귀엽고 애교 있다고 방치해서는 안 되며, 설소대수술을 통해 치료해야 합니다.

설소대 수술은 비교적 간단한 수술

설소대수술이 필요한 질환은 설소대 단축증과 설소대 유착증이 있습니다. 설소대 단축증과 설소대 유착증은 혀와 설소대를 눈으로 확인해 보면 쉽게 알 수 있으며, 전문의의 시진에 의해 쉽게 진단받을 수 있습니다.

두 가지 모두 선천적인 기형이 원인이나, 경미한 장애의 일종으로 드물게는 수술이나 외상 때문에 생길 수도 있습니다.

설소대 수술이 필요한 경우는?

설소대 수술이 필요한 경우
아동
  • 모유 수유 시 아기가 잘 빨지를 못하고 힘들어 합니다.
  • 혀의 길이가 짧아 혀끝이 앞니를 넘어서지 못합니다.
  • 아이가 입 밖으로 혀를 내밀어도 혀 끝이 갈라져 하트 모양 비슷하게 보입니다.
  • 아이가 제법 자라서는 음식을 씹는 것과 삼키는 것에 어려움이 있습니다.
  • 아이가 제법 커서 말을 할 때쯤 혀 짧은 소리를 냅니다.
  • 다른 말들은 제법 또렷하게 하는데 ‘ㄹ’발음은 잘 하지 못합니다.
  • 혀의 운동에 의한 설소대의 긴장으로 아래쪽 앞니가 자꾸 벌어지게 됩니다.
  • 설소대 단축증은 처음에는 잘 모르다가 성장하면서 겪는 증상을 통해 알게 됩니다.
성인
  • 전형적으로 혀가 짧을 때의 발음을 나타냅니다.
  • ‘ㄷ’, ’ㄹ’의 발음에 문제가 있습니다.
  • 혀를 길게 내밀지 못하고 자유롭게 움직이지 못합니다.

설소대 수술은 어떻게 할까?

1 아동의 경우
설소대에 문제가 있다는 것을 알아도 아직 어린 아이인데 설소대수술을 해줘도 괜찮은지 망설여질 수 있습니다. 하지만 설소대 문제로 모유 수유에 심한 어려움을 겪는 신생아의 경우라면 3개월 이전에 바로 설소대수술을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.

또한, 말을 배우기 전에 설소대수술을 해주는 것이 좋은데, 일단 말을 다 배우고 나서 발음이 굳어진 다음에 수술을 시행하게 되면 굳어진 발음까지도 교정해야 하며, 이 과정에서 어려움이 따르기 때문에 시술시기를 늦추는 것은 좋지 않습니다.

신생아의 설소대수술은 혀 밑에 바르는 마취액을 바르고 설소대를 잘라주는 간단한 시술이라 시술 당일 바로 젖을 먹이는 것이 가능합니다. 다만 아기가 처치 중에 저항할 수도 있다는 문제가 있습니다.

조금 큰 아이들은 전신 마취를 한 후 절개를 하고 설소대가 다시 붙어버리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꿰매주는 과정이 더해집니다.
2 성인의 경우
발음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는 성인도 설소대수술을 통해 문제를 해결할 수 있습니다. 설소대에 문제가 있는 성인들은 생활하면서 딱딱한 음식물을 씹다가 설소대가 찢어질 수도 있고, 말을 많이 하거나 설소대를 잘못 건드렸을 때 헐어버린다 던지 남녀 관계에 있어서 키스 같은 애정표현에 문제가 생길 수 있습니다.

성인의 경우 국소 마취를 통해 수술하기 때문에 수술 직후 출혈이 거의 없고, 봉합을 필요로 하지 않는 설소대수술법도 있습니다.

설소대 수술 후 주의사항

설소대수술 후 특별히 주의할 점은 없습니다. 다만 혀를 움직일 때 잘라내고 봉합한 부위가 터지지 않고, 침샘이 막히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. 설소대수술 후 일주일까지는 혀가 조금 불편할 수 있습니다.

성인의 경우 설소대수술을 한다고 해서 발음이 바로 좋아지는 것은 아닙니다. 수술과 발음 교정 훈련이 같이 시행되어야 합니다. 수술 후에 적절한 조음점을 찾은 후 발음 치료를 시작할 수 있습니다.